우주선을 배와 비교하면 현재 우리의 기술수준은? 선박취미

그냥 '우주형제'란 만화를 보다가 그런 생각이 나서.
(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만화라 언제 소감을 적을까 한다)

사실, spacecraft, 그러니까 우주탈것을 꼭 우주선(spaceship)이라고 해야 할 건 없겠지만, 현재 인류가 아는 탈것 중 가장 흡사한 건 아무래도 배니까 우주선이라고 하는 걸로 안다. 그렇다면 배로 비교해 본다면 어느 정도 수준일까나..

내 생각은 대충 이렇다. 일단 사람이 타는 것만 가정.

인공위성 - 아주 잔잔한 강이나 호수에 뜨는 통 or 뗏목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(인류 최초의 배로 일단 뜨니까 노를 저으면 어떻게 나갈 수는 있다)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사람이 타고 지구궤도 도는 거면 당연히 사람이 들어가는 통이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 전에 개나 고양이가 들어간 거라면 그 정도 통임.

아폴로 우주선급 - 통나무배 또는 조각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(말 그대로 나무 줄기 안을 파서 만든 것)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러니까 원시적 카누나 중간을 잘라서 판자를 삽입한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초기 구조선이라고나 할까.

화성 탐험선 - 아우트리거(outrigger)카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(카누 옆에 조각을 하나 붙여서 안정성을 높인 것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원시적으로 보이고 사실이 그렇지만 폴리네시아 사람들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걸로 태평양을 지나다녔고 무려 마다가스카르까지 갔다...)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사실, 이건 꽤 애매하다. 아우트리거 카누는 원시적 배지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이걸로 태평양을 다니기도 했으니... 하지만 기본적으로 짧은 해협이나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큰 강을 건너는 정도 배라는 건 맞지 않을지.

태양계 항행선 - 갤리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동력이 뭐냐에 따라서 좀 애매하지만 항성계 내부 배니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내해인 지중해나 근해를 돌아다녔던 갤리선이 적당하다고 본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태양계 항행선이 핵융합엔진 달았다면 밖으로도 나가지 않냐고 하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갤리선도 멀리 갈 수는 있다. 단, 연안만 따라서 가야 한다만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나중에 배 구조가 발전하고 나서는 범선과 갤리의 혼합종도 나왔으니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그럭저럭 되지 않을까? 구조가 튼튼한 세대우주선 같은 거라면 말이지

초기 항성간 우주선 - 대항해시대 범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범선이 처음부터 좋았던 건 아니다만 대항해시대 물건이라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분명 갤리선의 한계를 깬 대양항해용이었다. 물론, 거친 대양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어떻게 갈 수는 있다는 거지 안전은 그리 보장해주지 않음..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폭풍이나 태풍에 난파할 수 있는 건 물론이고 물, 식량 부족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괴혈병같은 질병, 항로를 제대로 몰라서 헤매기 등등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배 구조 자체의 한계와 기타 생활, 항법기술의 문제 등등이 산적해 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말, 바다에(우주에) 나갈 분명한 이유가 있으니까 나가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아니라면 절대 할 짓이 아닌 수준.

항성간 우주선 성숙기 - 기선, 근대범선? 글쎄올시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여기서부터는 모르겠다다. 그냥 한가지 말할 수 있는 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떤 목적지를 상당히 만족할만한 시간 안에 예상하고 갈 수 있다는 것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그야말로 목숨을 내거는 정도는 아니어야 할 것 정도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여전히 위험한 것 많고 생각할 것 많지만 그래도 대양에 나가는 것 자체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정신나간 짓까지는 않은 정도의 배와 항행환경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마, 항성에 갈 때 이 정도가 되려면 스타트렉의 초광속이든 워프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웜홀이든 매스 릴레이든 광속의 한계를 깨는 뭔가가 나와야 할 듯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뭐, 광속이 안된다면 인간이 세대를 이어가면 살아도 문제 없을 정도의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생활환경을 구축하던가 인간이 그런 환경에 완전히 적응하든가...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뭐, 대충 이 정도까지다. 괜한 망상을 해 봤군. 오랜만에 좀 한가해서 만화보다가 이런 생각까지..

사실 SF에서 나오는 무슨 항성계를 갈 수 있는 우주선(Starship)이라면 현재 기술수준을 정말 까마득하게 초월한 물건이니 뭐, 언제 가능할지 알 수는 없다만.